SIINCE 1957 오랜 역사와 전통의 한국중국학회는 인문학 기반의 중국학을 연구합니다.
  • 홈
  • 학회소개
  • 회장 인사말

회장 인사말

한국중국학회 회원 여러분께

안녕하세요?
새롭게 중국학회 회장을 맡게 된 가톨릭대 김의진입니다.
한국중국학회 회장이라는 중책을 맡게 되어 두려운 마음이 크지만,
다행히도 중앙대 안재호 선생님과 연세대 박경석 선생님께서 부화장직을 수락해주셨고,
인하대 차태근 선생님(편집위원장), 서울시립대 김광일 선생님(총괄총무이사)를 비롯하여
인품과 능력이 출중한 많은 선생님들께서 흔쾌히 학회 업무를 맡아주신 덕분에
한결 가볍게 회장의 임무를 시작할 수 있었습니다.

앞으로 임원분들과 함께 우리 학회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우리 중국학회는 1957년 이상은, 김준엽, 차주환 선생님 등 1세대 중국학자들께서 발족한 학회입니다.(정식 창립은 1962년).
발족 시점부터 계산하면 이미 한 갑자를 지낸 ‘원로’인 셈입니다.
모두 알고 계시듯이, 우리 학회는 오랫동안 한국의 중국학 연구를 주도하는 본산으로서 독보적인 위상을 지켜왔습니다.
오랜 역사와 전통을 지닌 우리 학회가 튼튼하게 뿌리를 내리고 있어 중국학 연구를 더욱 풍성하고 활발하게 진행할 수 있었다고 자부합니다.

특히 우리 학회는 문학, 역사, 철학 분야가 함께 꾸리는 학회로서,
인문학의 여러 분야에 걸친 학제적 연구를 수행하는 장으로 기능해 왔습니다.
또한, 대만 정부의 지속적인 지원은 우리 학회의 운영에 큰 기반이 되어 왔습니다.

앞으로도 한국중국학회는 이러한 장점을 잘 살려가면서 뿌리 깊은 나무처럼 흔들림 없이 나아갈 것이라 자신합니다.
아무쪼록 회원 여러분들께서 꾸준한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자주 상의를 드리고 귀한 말씀 귀담아듣겠습니다.

회원 여러분 모두 건강하시고 건승하시길 빕니다.


한국중국학회 회장 김의진 올림